작성일 : 17-09-05 11:09
당신을 바라보며
 글쓴이 : 최고관리자
조회 : 79  

당신을 바라보며.

 

1. 누가 제게 인생을

가르쳐주지 않았습니다.

단지 

최선의 것만 생각하지 말고

최악의 경우도

생각하라 했던 형님이

생각날 뿐입니다.

 

2. 그 말 때문만은 아니지만

이제는

오늘을 살면서  

조금은 휘둘리지 않으려는

경향이 있습니다.   

 

3. 누가 무엇을

단적으로 말할 때,

그것이 얼마나

디테일 한 것을 무시하는지를  

알게 됩니다.

 

4. 누가 인생은

짧고 굵게 사는 것이라 말할 때,

어쩔 수없이

가늘고 길게 살 수밖에 없는

그 한 사람을

생각하게 됩니다.

 

5. 누가 인생은

산을 오르는 것처럼

목표를 향해 가는 것이라 말할 때

바다처럼

숱한 것을 끌어안고

있는 듯 없는 듯 사는 것이라

말하는 사람이  

존경스럽습니다.

 

6. 누가 그래도 인생이기에

본질을 추구해야 한다 말할 때,

그렇게 살고 싶지만

그럴 수 없는

이웃을

돌아보게 됩니다.

 

7. 누가 하나님을 하나님으로

소리 높여 말할 때,

평생 하나님을 섬겼으면서도

죄 많은 인생이라

그것이 부끄러워

하나님 이름조차

마음 편히 불러보지 못한

어머니를 생각합니다.

 

8. 누가 사랑이 제일이라

말할 때,

당장 먹고 사는 것 때문에

사랑을 숨겨두고 사는

사람을  

기억합니다.

 

9. 먹고 사는 것 때문에

어쩔 수 없다 하는 사람을 볼 때,

전에는 어떻게

사람이 밥만 먹고 사느냐 했는데,

이제는

그렇게 말하기가 자신에게

두렵습니다.

 

10. 그래서 요즘은

이러지도 저러지도 않고

그저

당신을 바라봅니다.   

 

 


 
 

Total 276
번호 제   목 글쓴이 날짜 조회
276 욥의 후반기 인생을 노래합니다. 최고관리자 01-26 28
275 처음으로 돌아감은 최고관리자 01-22 25
274 참되게 사는 것 최고관리자 01-09 45
273 나를 새롭게 하는 것들 최고관리자 01-09 50
272 그물을 깁는 한 해 최고관리자 01-01 52
271 이 노래를 들어보세요. You needed me 최고관리자 11-28 56
270 화살을 살다 최고관리자 11-25 48
269 감사해야 합니다. 최고관리자 11-19 56
268 참이영이고 영이 참이다 최고관리자 11-10 49
267 채울 수 없는 빈자리는 다른 것으로 채워지지 않습니다. 최고관리자 11-02 56
266 면죄부-죽음을 이용한 장사 최고관리자 10-30 61
265 Reform 최고관리자 10-28 54
264 하나님을 말합니다 최고관리자 10-22 46
263 기쁨 예쁨 미쁨 최고관리자 10-19 52
262 나는 제자인가? 최고관리자 10-05 65
 1  2  3  4  5  6  7  8  9  10    
7140 S. Colorado Blvd. Centennial, CO 80122 TEL:720-529-5757
Copyright(c) 2012 Denver Korean United Methodist Church All rights reserved.   Powered by